HOME > 인문한국(HK)사업 > 학술활동 > 콜로키움

콜로키움

금강대학교 불교문화연구소 제19차 콜로키움
Name : 부관리자1 | Date : 2015.06.29 11:10 | Views : 18150

제 19 차 인문한국(HK) 콜로키움


부제: 돈황(敦煌)사본과 인도네팔 사본


1. 이케다 마사노리(금강대학교 불교문화연구소 fellowship 연구원) : 

돈황(敦煌)출토 “섭론종(攝論論宗)”문헌 연구


2. 이영진(금강대학교 HK 연구교수) : 

하리바드라의 부자연스러운 해석(forced interpretation) : 현관장엄론 제 1 과 2 게송을 중심으로.


시간 : 2011년 11 월 30 일 (수) 오후 3:30 – 6:00


장소 금강대학교 본관 2 층 대회의실


발표문요지


1. 이케다 마사노리: 진제삼장(499-569)이 번역한 경론들, 특히『攝大乘論論釋』을 연구하는 소위「攝論論宗」은 남북조 말부터 수당초의 불교사에서 주류의 위치를 차지하고 있다고 생각되는 사상・실천운동이지만, 그들「섭론종」학장들의 저술 대부분이 산일(散逸逸)되었다는 자료상의 제약 때문에, 과거에는「섭론종」교리의 실제 모습이나 사상사에서의 자리매김은 거의 명확하게 되어있지 않았다. 이번 발표에서는 필자가 돈황사본 중에서 새로이 발견한 네 종류의「섭론종」문헌을 해독하여, 각문헌의 사상적 특징을 지적한 후에 다음과 같은 네 시기의 구분을 통해「섭론종」의 구체적인 모습을 그리는 것을 시험해본다.

제 1 기―『攝大乘論論』이 번역되어 북조에 수용되었던 최초의 단계

제 2 기― 담천(曇遷: 542-607)이 입경(入京)한 이후 수대 장안에서「섭론종」의 초기 단계.

제 3 기― 장안「섭론종」의 발전단계

제 4 기― 도기(道基: 577 이전-637)등이 낙양(洛洛陽) 혜일도량(慧日道場) 및 촉(蜀)에서『섭대승론』등을 강설하는「섭론종」최후의 단계


2. 이영진: 25,000 송 반야경을 간략하게 요약한 Abhisamayālaṅkārakārikāśāstra(현관장엄론)의 첫번째 두 게송은 미륵(Maitreyanātha)이 이 논서를 저술하게된 목적(ārambhaprayojana)을 서술하고 있다. 하리바드라는 이에 대한 주석인 Ālokā 와 Vivṛti 에서 이 게송을 인도불교 인식논리학(pramāṇa)의 논서의

시작(śāstrārambha) 전통에 기반하여 삼반다(sambandha), 주제(abhidheya), 목표(prayojana), 궁극적인 목표(prayojanaprayojana)를 설하고 있는 것으로 이해하고 있으며, 또한 미륵의 원 맥락과는 다른 부자연스러운 해석을 하고 있다. 본 발표에서는 먼저 Ālokā 와 Vivṛti 에 서술된 하리바드라의 게송 1-2 에 대한 해석에 대해 13-14 세기로 추정되는 인도네팔사본들에 기반한 비판적 편집본(Critical edition)과 이에 대한 해석을 제공할 것이다. 이를 통하여 하리바드라가 원 맥락과는 어떻게 다르게 이 게송들을 이해하고 있으며 그 원인과 배경이 무엇인가에 대해 탐구할 것이다. 또한 이 게송에 대한 해석에서 하리바드라는 인식논리학 전통이외에도 세친의 석궤론(vyākhyāyukti)에 나타난 경전을 주석하는 방법론을 채용하는 이중구조를

취하고 있다는 점을 밝힐 것이다.

IP : 220.69.67.***
QRcode
%s1 / %s2
 
List Gallery Webzine RSS FEED

No ThumbNail Subject Name Date Views
15 쪽지발송최고관리자 2015.10.07 18,115
14 쪽지발송최고관리자 2015.09.16 18,160
13 쪽지발송최고관리자 2015.09.16 18,287
12 쪽지발송최고관리자 2015.09.08 18,199
11 쪽지발송최고관리자 2015.08.29 18,243
10 쪽지발송최고관리자 2015.08.04 18,366
9 쪽지발송최고관리자 2015.08.03 18,268
8 쪽지발송최고관리자 2015.07.15 18,771
7 쪽지발송부관리자1 2015.06.29 18,405
쪽지발송부관리자1 2015.06.29 18,151
5 쪽지발송최고관리자 2013.05.27 25,270
4 쪽지발송최고관리자 2013.05.27 25,120
3 쪽지발송최고관리자 2013.05.27 24,867
2 쪽지발송최고관리자 2013.05.27 25,140
1 쪽지발송최고관리자 2013.05.27 24,996